지식/전자공시

자사주 매입(자기주식 취득), 처분 목적

자사주 매입(자기주식 취득), 처분 목적


자기주식이란 자기회사가 발행한 주식으로, 흔히 자사주라고도 한다. 자신이 발행한 주식을 스스로 보유하고 있는 격이다 보니 의결권은 없다. 그렇기에 자사주 비중만큼 기존 주주들의 지분율이 일시적으로 높아지는 효과가 있다. 자사주는 제3자에 매각할 때 의결권이 되살아나게 된다.


기업이 자기주식을 매입, 처분하는 목적은 주주가치 제고, 주가 관리, 경영권 유지 및 보호, 임직원에 대한 보상, 주주들의 주식 매수 청구권 행사에 대한 대비 등 여러 가지가 있다.

 

기업의 자사주 매입, 처분 목적

1. 주주가치 제고

2. 주가안정

3. 경영권 유지 및 보호

4. 임직원에 대한 보상

5. 주주들의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대한 대비

 

첫 번째,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서다. 주주의 가치를 증대시킬 때 배당과 자사주 매입을 활용한다. 배당은 주주에게 직접 현금이나 주식을 지급함으로써 기업의 이익을 분배한다. 반면 자사주 매입은 자사주를 매입하는 만큼 유통주식수가 줄어들어 주당 가치가 높아지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자사주 매입이 주주가치 증대로 연결되려면 반드시 소각(없애버림)으로 연결되어야 한다. 단기적으로 보면 자사주는 의결권이 없다 보니 주주가치가 증대된 것처럼 보일 수도 있지만 언젠가는 제3자에게 팔 수 있다는 점에서 잠재적 유통물량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경우, 발행주식수는 그대로이기 때문에 자사주 매입 이전과 다를 게 없어진다.

 

두 번째, 주가안정 차원에서다. 주가를 부양하거나 주가를 안정적으로 유지하고 싶을 때 자사주를 매입하게 된다. 보통 시장에서 자사주 매입은 주가 관리에 대한 의지 혹은 성장성에 대한 자신감으로 비추어진다. 따라서 매출, 순이익이 늘어나는 기업이 자사주 매입을 할 경우, 주가 상승에 탄력을 받는다. 설령 주가 흐름이 좋지 못하다 해도 추가 하락을 막는 역할을 해준다. 소각을 하지 않는다 하더라도 최소한 자사주로 묶여있는 동안은 유통주식수가 줄어드는 효과가 있다.

 

세 번째, 경영권 유지 및 보호를 위해서다. 자사주는 적대적 M&A에 대한 방어 수단이 될 수 있다. 물론 앞서 언급했듯 자사주는 의결권이 없다. 하지만 자사주를 제3자에게 매각할 경우에는 의결권이 되살아나기 때문에 유사시에는 자사주를 우호세력에게 매각함으로써 경영권 방어에 활용하는데 활용할 수 있다.

 

네 번째, 임직원에 대한 보상차원에서다. 대표적으로는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이 있고, 직원 상여금이나 포상금 혹은 우리사주조합에 자사주 무상 분배 등을 위해 자사주를 매입하였다가 필요시 처분하게 된다.

 

다섯 번째, 주주들의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대비하기 위해서다. 다른 기업과 합병하거나 포괄적 주식교환을 추진할 때 기존 주주가 이를 반대하여 주식매수청구권을 행사하면 그만큼 자기주식을 취득하게 된다. 가끔은 선제적 대응을 하는 경우도 있다. 주가가 지나치게 하락하게 될 경우, 주주들의 주식매수청구권 행사가 많아져 합병이나 주식교환이 무산될 수 있어서다. 그렇기에 주가를 주식매수청구권가격 이상으로 유지하기 위한 방안으로 자사주 매입 카드를 꺼내기도 한다.

 


 

- 전자공시. 160401 한미글로벌 주요사항보고서(자기주식취득신탁계약체결결정)

 

2016년 4월 1일, 한미글로벌(053690)은 ‘주가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SK증권과 3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취득 신탁계약을 체결하였다고 공시했다.

 


 

- 전자공시. 151231 현대제철 주요사항보고서(자기주식처분결정) 

 

- 전자공시. 151231 현대제철 주요사항보고서(자기주식처분결정) 

 

2015년 12월 31일, 현대제철(004020)은 종업원에게 무상주를 지급하기 위해 자기주식 56만6,031주를 주당 4만9950원으로 총 282억7,324만8,450원에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현대제철은 처분예정주식수에 현대하이스코와의 분할합병 시 합병에 반대하는 주주의 주식매수청구권 행사로 취득한 자기주식 1만8,640주가 포함되었고, 자기주식 계좌에서 지급대상자의 개인 증권계좌로 이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처분 예정일은 2016년 1월 13일이다.